꿀팁연구소

2초만에 다 쓴 건전지 vs 새 건전지 구별하는 방법은?

건전지를 교체해야 할 때 새것과 헌 것이
구분이 안돼 헷갈린 경험이 누구나 있을
것이다. 긴가민가하며 건전지를 교체해
보지만 다 쓴 건전지 인적도 있을 것이며...
그래서 다 쓴 건전지인지 새 건전지 인지
쉽게 구별할 수 있는 방법에 대해 알아보자.

쉽게 구별하는 방법은?

아주 간단하다. 약 5cm 정도 높이에 건전지를
세워서 바닥에 떨어뜨려보면된다. 3~4번
떨어뜨려보면되는데 이때 건전지가 서 있으면
새건전지, 쓰러지면 다 쓴 건전지이다.

다 쓴 건전지, 쓰러지는 이유는?

다 쓴 건전지가 쓰러지는 이유는 건전지를
사용하면 할수록 건전지 속 알카리성분이 없어
지면서 안쪽에 가스를 만들기 때문에 안이
텅 비게 된다. 그렇기 때문에 다쓴 건전지를
떨어뜨리면 서있지 못하고 쓰러지게 된다.

수명이 오래가도록 보관하는 방법은?

가장 피해야 할 것은 새 건전지와 다 쓴
건전지 사용하다 수명이 남은 건전지를
함께 보관하는 습관이다. 새것과 헌것을
구분하지 않은 건전지를 같이 뒤엉켜 보관하면
에너지가 높은 곳에서 낮은 쪽으로 흘러
수명이 얼마 남지 않은 건전지가 되레 충전된
다. 이렇게 되면 전체 건전지의 사용가능
용량을 줄어든다. 또 에너지를 받은 건전지는
충격을 받아 누액이 흘러 나올 수도 있다.
또한 보관할때 밀폐된 용기에 넣는 것이
좋으며 온도나 습도나 높은 곳은 피해야 한다.

인기 게시글

facebook
페북에 매일 새로운 이야기가 올라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