꿀팁연구소

일반인들은 잘 모르는 외교관이 누리는 혜택 7가지

우리는 외교관들이 다양한 혜택을 누릴 수 있다는 걸 알고 있다. 그러나 일반인들에게 외교관의 혜택은 잘 알려져 있지 않다. 그렇다면 외교관들은 어떤 혜택을 누릴 수 있을까? 일반인들이 잘 모르는 외교관이 누리는 혜택을 지금부터 알아보자.

1. 공항 VIP 의전 혜택

외교관 본인과 외교관 가족들에게는 외교관 여권이 발급된다. 외교관 여권은 일반 여권과 다르게 공항에서 VIP 의전 혜택을 받게 된다. 여권 심사 시 줄을 서지 않고, 소지품 검사 없이 통과된다.

또한 외교관 면책특권이 주어지는데, 외교관이 해외에서 경범죄 처벌에서 면제받을 수 있으며 체포나 재판을 받을 수 없는 특권이다.

2. 비즈니스 클래스 이용

외교관은 출장이나 해외 파견으로 인한 항공기를 이용하는 횟수가 많다. 이러한 비용도 지원되는데 비즈니스 클래스 티켓으로 제공된다. 또한 배우자가 동승할 경우 함께 이용할 수 있도록 지원된다.

3. 면세 혜택

외교관은 근무하는 나라에서 면세 혜택을 받는다. 면세 중에서도 조세와 관세를 면제 받을 수 있다.

예를 들면 쇼핑한 영수증을 다 모아서 일 년에 한 번 그 나라 정부에 영수증을 반납하면 그 동안 지출한 세금을 돌려받을 수 있다.

4. 품위 유지비를 비롯한 각종 수당

외교관의 연봉은 일반 공무원 연봉체계를 따른다. 그러나 품위 유지비, 해외수당, 가족지원비 등 각종 수당을 추가적으로 지원받는다.

해외에서 근무 중일 경우에는 미국 달러와 현지 통화로 연봉을 지급받게 되며, 국내로 복귀할 시 일반 공무원과 같은 월급 체계를 따른다고 합니다.

5. 자동차 외교관 번호판

외교관은 자동차에 외교관 번호판을 달 수 있다. 외교관 번호판을 단 자동차는 교통법규에서 벗어날 수 있다.

외국 주요 도시들은 외교관 전용 주차장이 존재하지만, 혹여 불법주차나 과속에 걸렸다고 하더라도 면제가 된다. 우리나라에서도 한남동 일대에서 쉽게 볼 수 있다.


6. 각종 교육 지원

외교관은 임용되면 외국 유학의 기회를 가질 수 있다. 임용 초기에 2년간 대학원 과정으로 해외 연수가 가능하다. 또한 월급이 생활비 형식으로 지급된다.

또한 외교관 자녀들에게도 학업의 기회가 주어진다. 각종 엘리트 사립학교나 국제 학교 등에 보낼 경우 초, , 고등학교에 한해 학비가 약 70% 지원된다.

7. 운전사, 집사, 경비원 등 지원

외교관은 운전사, 집사, 경비원 등의 인원을 지원 받을 수 있다. 물론 이 인원들이 모든 외교관에게 지원 되는 것은 아니다. ‘외교관의 꽃이라고 불리는 대사 또는 총영사일 경우 국가에서 무상으로 지원한다.


인기 게시글

facebook
페북에 매일 새로운 이야기가 올라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