꿀팁연구소

'이렇게 맛있는데?' 한국에서만 즐겨 먹는다는 음식 5가지

우리나라 사람만 즐겨먹는 음식 5가지

여행을 하다보면 그 나라에서만
먹을 수 있는 음식들이 있다.
지역의 특산물 이라던가
지역 고유의 요리법으로 만든
요리 등등...

하지만 식재료는 전세계적으로
구할 수 있지만 우리나라만 먹는
음식들이 있다고 한다.
어떤 요리들이 있는지 오늘
함께 살펴보도록 하자.


1. 도토리묵

쫄깃한 식감과 고소한 맛 때문에
많은 사람들의 사랑을 받는 도토리묵
특히 등산을 하고 내려와 먹는
도토리묵은 그 맛이 일품인데
이 도토리묵이 한국인만 즐겨
먹는 음식 중 하나이다.

아시아권에서 묵을 쑤어 먹는
나라도 여럿 있지만,
도토리를 사용해 묵을 쑤는
나라는 한국이 유일하다.

참고로 도토리묵은 옛 임금님
수라상에도 자주 오른 음식이며
흉년일 때 백성들들 살리는
구황식품으로 대활약하기도
하는 등 한국에서 역사가
깊은 음식 중 하나이다.


2. 미더덕

미더덕은 전 세계 어디든 흔히 볼 수
있는 해산물 중 하나다.
하지만 미더덕을 먹는 나라는
우리나라가 유일하다고 알려졌다.

사실 우리나라에서도 처음엔
특이한 생김새와 먹기 힘든 질감
때문에 천대받기도 했다.

하지만 미더덕의 맛과 효능이
알려지기 시작하면서
현재는 많은 사람들이
즐겨 먹는 음식이 되었다.


3. 깻잎

비쥬얼만 봐도 군침이 도는 깻잎
재배하기 전 잎의 향기를 맡아보면
그 향긋한 냄새가 코끝을 자극한다.

쌈을 싸 먹기도 하고, 반찬으로도 먹고
각종 요리에 향신료로도 들어가는
이 깻잎이 한국인들만 즐겨 먹는 음식이다.


4. 번데기

사실 한국인들도 호불호가
많이 갈리는 식재료 중 하나이다.

과거 양잠 산업의 부산물로
생긴 번데기를 처리할 방도를
찾다가 발견했다고 한다.

우리나라에선 흔히 볼 수 있는
영양간식으로 자주 즐기지만
외국에서는 개고기와 함께
혐오 음식 중 하나로
손꼽히고 있다.


5. 간장게장

한국인들에게는 대표
'밥도둑'이라고 부르는 간장게장
한 때 김수미 간장게장으로
전국에 간장게장 열풍이 분 적도 있었다.

알이 꽉 찬 간장게장만 있으면
다른 반찬은 필요 없이
밥 두 그릇은 뚝딱 해치울 수 있는
마법의 밥 반찬 중 하나이다.

사실 게를 전 세계에서 다양하게
사용되는 식재료지만, 간장에
조려서 먹는 조리법은
우리나라가 유일하다.


인기 게시글

facebook
페북에 매일 새로운 이야기가 올라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