꿀팁연구소

의외로 사람들이 잘 모르는 세계의 신기한 장소 5곳

요즘은 해외여행이 매우 보편화 되면서 해외여행에 대한 정보도 인터넷이나 다양한 매체를 통해 많이 쏟아진다. 그러나 세계는 넓고 가볼 곳이 너무 많아서 우리가 잘 알지 못하는 장소들도 존재한다.

우리가 쉽게 가볼 수는 없지만, 사진만 봐도 신기해 보이는 장소들이 있다. 의외로 사람들이 잘 모르는 세계의 신기한 장소를 지금부터 함께 살펴보자.

1. 남극 도달불능점

도달불능점은 해안선으로부터 가장 먼 지점을 의미하는데, 물리적으로 매우 접근이 어려운 지역을 말한다. 남극 도달불능점은 남극에 있는 도달불능점으로 도달불능점 중에서도 가장 유명한 도달불능점이다.

이 곳은 소련 탐사대가 1958년 처음 도달했으며, 이후 1967년에 한 번 더 탐사하면서 플라스틱으로 만든 블라디미르 레닌 동상을 세웠다. 참고로 이 곳의 평균 온도는 영하 89도라고 한다.

2. 비르타윌

비르타윌은 아프리카 북부에 위치한 이집트와 수단의 국경에 자리한 지역이다. 이 곳은 두 나라의 영토 분쟁 지역인데, 보통 영토 분쟁이라고 한다면 서로가 소유권을 주장하기 마련이지만, 이 지역은 특이하게도 서로 소유권을 미루는 지역으로 유명하다.

비르타윌 옆에는 할라이브라는 또 다른 영토 분쟁 지역이 존재하는데 두 나라 모두 비르타윌보다 10배 넓은 할라이브의 소유권을 주장하면서 비르타윌을 미루고 있기 때문이다.

3. 부베섬

부베섬은 대서양에 위치한 화산섬으로 각 대륙으로부터도 상당한 거리가 있는 섬이다. 아프리카 대륙으로부터 2,600km, 남극 대륙으로부터 1,700km나 떨어져 있는 섬으로 가장 가까운 대륙이 남극이지만, 남극의 부속 섬이 아닌 아프리카의 부속 섬으로 분류된다.

게다가 가장 특이한 점은 이 섬을 소유하고 있는 나라가 남반구가 아닌 북반구에 위치한 노르웨이라는 점이다. 거주자는 없으며, 종종 노르웨이 기지를 방문하는 외부자만 있을 뿐이다. 이로 인해 황량한 풍경을 가진 이 곳은 영화 에어리언VS프레데터의 배경이기도 했다.

4. 미르 광산

미르 광산은 러시아 연방 중 사하 공화국에 위치한 미르니에서 자리 잡은 광산으로, 다이아몬드 산지로 매우 유명하다. 이 광산은 2011년에 폐쇄되긴 했지만, 이전까지만 하더라도 매우 활발했던 광산으로 넓이만 무려 1,200m에 달한다고 한다.

미르니 상공에서 바라보면 거대한 구멍처럼 보이는 이 광산은 깊이가 매우 깊어 바람의 흐름이 이 곳으로 빨려 들어간다. 이러한 현상 때문에 이 곳 상공에서는 비행이 금지되어 있다.

5. 지옥의 문

일명 지옥의 문이라고 불리는 싱크홀이 있다. 이 싱크홀은 중앙 아시아에 위치한 투르크메니스탄이라는 나라의 다르바자라는 곳을 방문하면 찾아볼 수가 있다. 1971년에 이 곳의 지반이 낙하하여 싱크홀이 생겼는데, 이와 함께 가스가 분출되기 시작했다.

이후 분출되는 가스로 인해 환경 파괴를 우려하여 인위적으로 불을 붙였는데, 가스 매장량이 너무 많아 지금까지도 불 타고 있는 싱크홀이라고 한다.


유네스코가 선정한
가장 아름다운 장소

1. 우유니 소금사막
2. 빅토리아 폭포
3. 고대도시 카파도키아
4. 훈자밸리의 고산지대
5. 그랜드 캐년
6. 앙헬 폭포
7. 나미브 사막


인기 게시글

facebook
페북에 매일 새로운 이야기가 올라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