꿀팁연구소

스타들의 놀라운 신체 보험료!

우리나라 걸스데이 유라양이 5억짜리
다리 신체보험을 가지고 있는 것으로 화제가
되었었는데요. 연예인을 비롯한 많은 스타들이
본인의 신체부위에 든 보험료들이 장난 아니네요
함께 알아 보도록 하겠습니다.


리한나 - 다리(11억5,850만원)

마돈나 - 가슴(23억 1,600만원)

하리디 클룸 - 다리(23억 1,600만원)

카일리 미노그
- 엉덩이 (57억 9,000만원)

브루스 스프링스틴
- 성대 (69억 4,800만원)

다니엘 크레이그
- 바디 (110억 100만원)

아메리카 페레라
- 미소 (115억 8,000만원)

줄리아 로버츠
- 미소 (347억 4,000만원)

마이클 플래틀리
- 다리 (463억 2,000만원)

데이비드 베컴
- 다리 (810억 6,000만원)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 다리 (1,667억 5,200만원)

제니퍼 로페즈 - 엉덩이 (3,474억원)

머라이어 캐리
- 다리 (1조 1,580억원)

미소보험부터 전신, 다리, 엉덩이 까지
다양한 이유로 보험을 들어 놓은 스타들입니다.
금액대가 어마어마 해서 이게 어떻게
보증이 되는건지도 궁금증으로 남네요.
엄청난 금액입니다.

함께보면 좋은정보

인기 게시글

facebook
페북에 매일 새로운 이야기가 올라옵니다